Guide for Computerization
사회복지기관 전산화 안내서


  1. 사회복지업무 전용 패키지 프로그램을 검토해 보십시오.
  2. 복지계에서 자체적으로 전산화를 추진한 선례를 연구하십시오.
  3. 범용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4. 직원들의 정보화, 특히 온라인화를 추진해야 합니다.
  5. 복지관 LAN 구축 - 직원들의 네트워크를 구축하십시오.


wc_computerization.hwp



첫째, 사회복지업무 전용 패키지 프로그램을 검토해 보십시오.


  1. 사회복지업무관리 SWM

    대구 '신당종합사회복지관'이 프로그램개발업체 휴먼소프트와 공동으로 개발한 프로그램. 재가복지사업 중심의 상담업무와 회원관리 업무, 그리고 복지관, 재가복지센터, 어린이집 경리업무까지 전산화하였습니다. SWM98은 한글 윈도우95/98 및 한글 윈도우 NT 3.51이상의 운영체제에서 운영됩니다. 휴먼소프트의 SWM98을 사용하는 기관은 전국적으로 94개소(설치예정 3개소 포함, 99년 11월 현재)이며, 이중에는 복지관이 87개소입니다. 인터넷 홈페이지로도 업그레이드 및 고객지원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 Tel.053-656-0710 휴먼소프트 이규철 사장님께 문의하시거나 053-583-1291 신당종합사회복지관 등 이미 사용하고 있는 기관들을 방문해 보시기 바랍니다.

    복지관에서 10대의 펜티엄 컴퓨터를 랜으로 연결하고 이 프로그램으로 전산화를 추진할 경우, 소프트웨어의 비용으로 200만원, 랜구축비용으로 30만원내지 50만원정도가 소요되고, 혹 전용서버를 둘 경우 여기에 100만원 정도의 서버 비용이 추가됩니다. 예산을 낭비하는 일이 없도록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쓸만한 소프트웨어의 개발에는 엄청난 비용이 소요됩니다. 불법복제나 헐값 구입은 손해를 자초하는 것이므로 제값 주고 제대로 된 프로그램을 구입하여 정상적인 서비스를 받아야 합니다.


  2. 서울시내 복지관 전산화 사업에 얽힌 이야기
    진우정보시스템 사장의 요청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1999년 국정감사에서 문제점이 지적되어 서울시에 주의를 요청하였다고 합니다.



둘째, 자체적으로 전산화를 추진한 선례를 연구하십시오.


업무 전산화 프로그램을 자체적으로 개발하였거나 개발 중인 복지관은 다음과 같습니다.

  • 노원복지관 02-949-0700
    사회복지법인 서울 02-577-2994/5 서춘일 국장님
  • 서부장애인종합복지관 02-351-3983
  • 부천장애인복지관 032-675-9901 장상덕 선생님
  • 원광장애인종합복지관 438-2691/4 한인규 선생님
  • 한국복지재단 02-777-9121

만약, 자체적으로 전산화를 추진할 계획이 있다면 상기 복지관들의 선례를 철저히 분석해 볼 필요가 있습니다.

다만, 공통적으로 유념해야 할 것은 업무분석과 표준화를 잘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프로그래밍 개념을 가진 사회사업가나 현업을 아는 프로그래머가 충분히 시간을 갖고 업무분석과 프로그래밍 설계를 해야 합니다. 실패사례들은 바로 이 업무분석 과정이 취약했기 때문에 진행될수록 어긋나게 된 것입니다.

그리고 유지보수 대책이 완벽하게 보장되어야 합니다. 개발업체나 개발자가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수정보완해 줄 수 있는지, 개발업체가 없어져 버릴 염려는 없는지, 개발자가 중간에 증발해 버릴 염려는 없는지, 개발자의 개입이 중단되어도 자체적으로 유지보수가 가능한지, 약간의 업무변화에도 개발자의 도움이 필요한지 등을 검토하고 대책을 마련해야 합니다. 쓸만한 프로그램이 만들어지기 위해서는 개발자가 업에 전념하여야 합니다. 어중간하게 개입하여 개발한다면 그 프로그램은 애물단지에 지나지 않게 됩니다.

만약 자원봉사 반 업 반으로 개발한다면 전문적인 개발도구를 사용하지 말고 범용 DBMS를 사용하여야 합니다. 즉, 사용자들이 약간의 사용법 지식만으로도 필요한 가공을 할 수 있도록 개방적으로 만들어져야 한다는 것입니다. 또한 서버쪽 프로그램이 전문가가 관리해야 할 정도의 것이 되어서는 안됩니다. 일반 사용자들이 쉽게 관리 또는 수정,가공할 수 없는 것들로 전산화를 한다면 반드시 업체선정을 신중히 해야 하고 전산직 관리자를 채용해야 합니다.



셋째, 범용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실 수도 있습니다.


스프레드쉬트 프로그램(엑셀이나 로터스), 데이터베이스 관리 프로그램(엑세스, 어프로치, 폭스프로...) 등을 이용하여 업무 단위별로 전산화할 수 있습니다. 직원들이 약간의 교육을 받으면 쉽게 사용할 수 있으므로 필요에 따라 언제든지 쉽게 데이터를 가공할 수 있습니다. 융통성이 크다는 것이지요. 언제든지 새로운 업무를 전산화할 수 있습니다. 다만 이것도 제대로 할려면, 업무분석과 프로그램 설계과정에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비용이 문제라면, 현업 직원들이 초보적이나마 이런 프로그램들의 사용법을 익혀 자신의 업무를 직접 처리할 수 있습니다.

사회사업기관의 업무전산화는 대부분 데이터베이스라고 할 수 있습니다. 클라이언트 관리, 자원봉사자 후원자 관리 등이 모두 데이터베이스 관리업무입니다. 그러므로 어떤 방법으로 전산화를 시도하든지 범용 데이터베이스 프로그램은 어차피 필요한 것입니다. 즉 자체개발을 하든, 기존 복지관 전산화 프로그램을 구입하든 직원 개개인이 사용할 수 있는 DBMS 하나쯤은 있어야 합니다. 한번 만들어진대로만 프로그램을 쓸 수 있을 정도로 업무가 고정적이지 않기 때문입니다. 입력된 데이터를 다양한 형식으로 가공하거나 새로운 업무를 추가하거나 약간의 변화가 필요한 경우가 수시로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결국 업무 전산화를 하려면, dBASE III+나 엑세스, 폭스프로, 어프로치와 같은 범용 데이터베이스 관리 프로그램을 사용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무엇보다도 직원들의 정보화, 특히 온라인화를 추진해야 합니다.


직원들이 인터넷과 컴퓨터통신을 하게 되면 가상공동체로부터의 자극과 도움으로 정보처리능력과 정보화의 동기를 갖게 되며 업무의 전산화를 위해 노력하게 됩니다. 또한 업무전산화에 대한 정보와 소프트웨어의 입수가 쉬워집니다. 그러므로 사회복지업무 전산화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사람 ! 곧 직원들의 정보화입니다. 직원들로 하여금 통신과 인터넷을 하게 하십시오. 나머지는 저절로 이루어집니다.


사회사업가가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려면, 먼저 전문 지식과 기술, 가치, 지지와 인정을 지속적으로 공급받아야 합니다. 과거에는 이러한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세미나류의 각종 집단교육이나 대회에 참석했습니다. 그러나 이런 방식으로는 많은 문제와 한계가 있습니다.

기존 방법도 활용하고 정보통신도 활용해야 합니다. 직원들이 인터넷이나 컴퓨터통신망에 있는 사회복지 관련 정보를 획득하고 나아가 다른 전문가들과 교류하도록 해야 합니다. 지방 소재 기관일수록 정보통신은 더 필요할 것입니다.

비용을 계산해 보실까요 ? 하이텔은 5500원, 인터넷은 5000원 내지 12000원이면 한달간 무제한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요금은 시간당 693원 10시간이면 6930원, 한달에 아무리 많이 써도 5만원 초과는 불가능할 것입니다. 모뎀은 6만원이면 좋은 것을 구입할 수 있습니다. 통신 소프트웨어는 모두 무료입니다. 특별히 인터넷상의 사회복지 자료는 100% 무료입니다.

사회사업가들의 전문적 지원체계가 튼튼해야 일을 잘 할 수 있습니다.



복지관의 네트웍 구축 제안서


복지관의 컴퓨터들을 랜으로 연결하면, 프린터나 CD-ROM드라이브, 하드디스크, 파일, 프로그램을 공유할 수 있습니다. 모뎀도 공유하여 하나의 전화회선으로 많은 직원들이 동시에 통신과 인터넷을 이용할 있으므로 통신비가 크게 절감됩니다. 인트라넷을 구축하여 관내 게시판과 공지사항, 전자우편 등을 이용함으로써 직원들 상호간에, 그리고 관리자와 직원들간에 의사소통이 훨씬 잘 이루어질 것입니다.


예를 들어, 컴퓨터교실에 펜티엄컴퓨터 20대가 있고, 사무실에 5대의 컴퓨터가 있는 복지관에서 LAN을 구축하고 인터넷교육과 활용을 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어떤 것이 필요하고 또 비용이 얼마나 들며 어떻게 설치해야 하는지를 살펴보겠습니다.


결론적으로 위와 같이 25대의 컴퓨터를 랜으로 연결하려면, 허브 50만원, 랜카드 및 케이블 20,000*25대=500,000원 합계 1,000,000원이 소요되고,

여기에 인터넷 연결까지 하려면, 초기비용이 라우터비 150만원, 전용설 설치비 10만원, 합계 160만원이 들고, 이후 매월 전용선 사용료 21만원과 DSU임대로 8천원 각각 부가세 별도 즉 218,000에 부가세 10% 이게 다입니다. 이렇게 하면 25대의 컴퓨터가 24시간 365일 무한대로 인터넷과 PC통신을 하실 수 있습니다.


LAN을 구축하는데 필요한 장비와 비용


  • 랜카드 및 케이블 : PC1대당 2만원 정도 20,000원*25대=500,000

    용산전자상가나 네트웍장비 대리점에서 구입하면 되는데, 이때 케이블(UTP케이블)의 길이를 잘 고려해야 합니다. 컴퓨터교실의 각 PC에서 HUB위치까지의 거리, 사무실의 각 PC에서 HUB위치까지의 거리를 감안해서 주문해야 합니다. 나중에 컴퓨터의 위치를 바꿀 경우도 고려해야 합니다. 그렇다고 케이블의 길이를 너무 길게 하면 배선이 복잡해져서 보기에도 관리하기에도 좋지 않습니다. 어느정도 적당한 길이로 맞추고, 나중에 완전히 새롭게 시스템을 배치하는 사태가 발생, 길이가 안 맞을 때는 차라리 새로 사는게 낫습니다. 랜카드는 싸구려로 하면 좀 그렇고, 제조업체가 분명한 것으로 구입하십시오.

  • 허브(HUB) : 컴퓨터교실에 24포트짜리 허브 1개 30만원정도, 사무실에 8포트 혹은 12포트짜리 허브 1개 20만원정도

    Network Concentrator. 랜케이블들이 연결되는 중앙집중장치라고 생각하면 되겠습니다. 컴퓨터의 랜카드에도 선을 꽂는 구멍이 있고 이 허브에도 구멍이 있는데 이 구멍을 포트라고 합니다. 컴퓨터를 몇대까지 연결할 수 있느냐는 허브의 포트수에 의해 결정됩니다. 포트 수에 따라 허브이 가격이 달라집니다. 허브는 보통 사무실별로 1개씩 설치하는게 좋습니다. 아무래도 이 방에 있는 컴퓨터들로부터 케이블을 길게 끌어 다른 방에 있는 허브까지 연결하는 것보다는, 방별로 허브를 두고 방 사이에는 케이블 하나만으로 허브끼리 연결하는 것이 깔끔하고 좋을 것 같군요. 이 때 두 허브끼리 연결하는데 필요한 케이블도 받아 놓으셔야 합니다.



네트워크 설치 및 셋업


  1. 각 컴퓨터의 케이스를 열고 빈 슬롯에 카드를 꽂습니다. 쏘옥 들어가도록 양손으로 꼬옥 누릅니다.

  2. 양쪽끝이 모듈러짹으로 되어 있는 랜케이블의 한쪽 짹을 PC에 꽂힌 랜카드의 포트에 찰칵 끼우고, 다른쪽의 짹을 허브의포트에 찰칵 끼웁니다. 각 PC마다 다 이와 같이 허브에 연결합니다. 그리고 사무실과 컴퓨터교실에 있는 허브끼리 연결합니다. 선이 밟히거나 걸리지 않도록 잘 묶어서 배치합니다.

  3. 컴퓨터를 켜면 자동으로 랜카드를 인식하여 네트워크 어댑터와 프로토콜,클라이언트 등 네트웍 구성요소들을 알아서다 설치해 줍니다. 제어판의 '네트워크'를 더블클릭해보면 '설치된 네트워크 구성요소'들이 보입니다. 이 중에서 IPX/SPX 호환프로토콜, Netware 네크워크 클라이언트는 삭제하고 Microsoft 네트워크 파일/프린터 공유프로그램을 추가하여 다음과 같은 항목들이 보이게 합니다.

    • 클라이언트 : Microsoft 네트워크 클라이언트
      랜으로 연결된 다른 컴퓨터의 디스크나 파일이나 프린터 등을 이용하기 위해서 필요한 것입니다.

    • 어댑터 : NE2000호환 ....
      구입한 카드의 제조회사에 따라 다릅니다만, 보통 Novell/Anthem사의 NE2000호환일 것입니다. 저는 3Com카드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만약 어댑터가 자동으로 설치되어 있지 않다면 '추가'버튼을 눌러 '어댑터'를 더블클릭하고 Novell/Anthem사의 NE2000호환을 선택하십시오. 물론 3COM사의 제품이라면 제조업체 중 3COM사를 선택하고 네트워크 어댑터에서는 제품 모델명을 참조하여 해당 제품을 선택하십시오. 잘 모르면 그냥 NE2000호환으로 하시면 대충 맞습니다.

    • 프로토콜 : NetBEUI
      Windows95 시스템끼리 랜으로 연결하여 자원을 공유하려면 NetBEUI프로토콜이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윈도95는 네트워크 어댑터(랜카드)를 인식하면 자동으로 이 프로토콜을 설치해 주지만, 혹시 없다면 '추가'버튼을 누르고 '프로토콜'을 더블클릭하여 제조업체 중 Microsoft를 선택하고 프로토콜 종류 중에서 NetBEUI를 선택합니다.

    • 서비스 : Microsoft 네트워크 파일/프린터 공유프로그램
      어떤 컴퓨터의 자원(디스크, 파일, 프린터...)을 랜에 연결된 다른 컴퓨터들에게 제공하려면 제공하는 측의컴퓨터에 이 서비스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방법은, '파일 및 프린터 공유'라는 버튼을 누르시면 됩니다.


  4. 컴퓨터확인 정보 기입

    계속하여 제어판의 '네트워크' 등록정보 화면에서 '컴퓨터확인'이라는 탭을 눌러 컴퓨터이름과 작업그룹을 다음과 같이 지정합니다.

    • 컴퓨터교실에 있는 PC들은 컴퓨터이름에 교육1, 교육2 .... 교육20 이렇게 차례대로 이름을 붙이고 작업그룹에는 다 같이 '컴퓨터교실'이라고 적고 '확인' - 시스템 재시작
    • 사무실에 있는 것은 컴퓨터이름에 사용자 이름을 쓰는 것이 좋겠다. 만약 1대의 PC를 두명이상이 같이 쓰는경우라면 이름만 보고도 그 컴퓨터임을 쉽게 알 수 있도록 적당한 이름을 써 넣는다. 작업그룹은 '사무실' 이라고 쓴다. 만약 부서별로 여러대의 PC가 랜에 연결된다면 부서별로 작업그룹을 달리하여 작업그룹 이름을 부서명으로 지정하는게 좋겠다. 확인 - 시스템 재시작



네트워크 자원의 공유 및 활용


  1. 컴퓨터 자원의 공유 설정

    예를 들어, 5번 컴퓨터(교육5)에만 칼라프린터가 있고 22번 컴퓨터(김철수)에만 CD-ROM드라이브가 있다고 가정합니다. 그리고 24번 컴퓨터(최순희)의 두번째 하드디스크인 D드라이브와 1번 강사선생님 컴퓨터(교육1)의 c:\software 디렉토리를 함께 쓰도록 하겠습니다.

    1. 컴퓨터교실에 있는 5번 컴퓨터(교육5)에서 탐색기를 열어, 프린터에서 해당 칼라프린터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눌러 공유 - 공유함 - 필요한 경우 비밀번호를 지정한다. 공유이름을 '칼라프린터'라고 하자
    2. 사무실에 있는 22번 컴퓨터(김철수)에서 탐색기를 열어, CD-ROM 드라이브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눌러 공유 - 공유함 - 필요한 경우 암호를 지정한다. 공유이름은 '씨디롬'이라고 하자.
    3. 사무실에 있는 24번 컴퓨터(최순희)에서 탐색기를 열어, D 드라이브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눌러 공유 -공유함 - 필요한 경우 권한과 암호를 지정한다. 공유할 직원들에게 비밀번호를 알려 준다. 공유이름은 '공동사무용'으로 하기로 하자.
    4. 컴퓨터교실에 있는 1번 컴퓨터(교육1)에서 탐색기를 열어, c:\software 디렉토리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눌러공유 - 공유함 - 필요한 경우 사용권한과 암호를 지정한다. 공유이름은 '소프트웨어실'로 하자


  2. 공유된 자원의 활용

    사무실에서 23번 컴퓨터를 사용하는 제가 다른 컴퓨터에 있는 CD-ROM 드라이브와, 프린터와 디스크와 디렉토리를 내 것처럼 사용하기 위해 탐색기를 열어 다음과 같이 합니다.

    1. 프린터 - 프린터추가 - 다음 - 네트워크 프린터 - 다음 - 찾아보기 - 네트워크환경 - 전체 네트워크 - 컴퓨터교실 - 교육5 - 칼라프린터 를 차례로 선택하고 확인 - 다음 - 다음 - 완료
      이렇게 하면 다음부터 마치 내컴퓨터에 프린터가 달린 것처럼 인쇄할 수 있는데, 단, 교육5 컴퓨터와 거기에 달린 프린터가 켜져 있어야 한다.

    2. 네트워크환경 - 김철수 - 씨디롬을 선택한다. 이렇게 하면 김철수씨의 22번 컴퓨터에 있는 CD-ROM드라이브를 마치 내 것처럼 쓸 수 있다. 앞으로도 계속 이것을 자주 사용할 것 같으면 이것을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눌러 '네트워크 드라이브 연결'을 선택하고 드라이브 이름을 지정(예를 들어 F:)하고 '로그온할 때 다시 연결'을 설정한다. 다음부터는 항상 내 컴퓨터에 F: 드라이브가 있는 것처럼 나타난다. CD-ROM의 데이터를 읽으려면 내 컴퓨터에서 F:드라이브를 선택한다.

    3. 네트워크환경 - 최순희 - 공동사무용 을 차례로 선택한다. 계속 사용하려면 이것을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눌러'네트워크 드라이브 연결'을 선택하고 드라이브 이름을 지정(예를 들어 G:)하고 '로그온할 때 다시 연결'을 설정한다. 다음부터는 항상 내 컴퓨터에 G:드라이브가 있는 것처럼 나타난다. 최순희씨의 공유 하드디스크를 쓰려면 내 컴퓨터에서 G:드라이브를 선택한다.

    4. 네트워크환경 - 전체 네트워크 - 컴퓨터교실 - 교육1 - 소프트웨어실을 차례로 선택한다. 이렇게 하면 컴퓨터교실에 있는 1번 컴퓨터(강사용)의 c:\software 디렉토리의 파일들을 이용할 수 있다.



랜에 연결된 컴퓨터들이 인터넷과 통신을 할 수 있도록 하려면...


네트워크 HUB에 Router를 연결하고, 이 라우터를 DSU(혹은 CSU)에 연결하며 DSU는 전용선에 연결됩니다. 즉, 각각의 컴퓨터에서 인터넷에 연결되는 통로는 PC - LAN Card - LAN Cable - HUB - Router - DSU - 전용선 - 전화국 - ISP 이렇게 됩니다.

  1. 한국통신 전화국에 KORNET 56K 호스트접속방식의 전용선을 신청한다.

    비슷한 것으로 56K LAN접속 방식의 전용선이 있는데, 이것은 56K 호스트접속방식의 전용선과 속도도 같고 필요장비도같은데, IP어드레스가 여러개 나온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그러나 복지기관에서 특별히 IP어드레스를 여러개 할당받을 필요가 없으니까 비용면에서 훨씬 저렴한 56K 호스트접속방식의 전용선을 택한 것입니다. 비영리기관의 경우 56K 호스트접속방식의 전용선 사용료는 월21만원인데, 56K LAN접속 방식의 전용선은 업체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월 사용료가 38.5만원짜리도 있고 보통은 50만원정도 합니다. 두배가 훨씬 넘는 셈이죠.

  2. 56K 호스트접속방식의 전용선을 위한 라우터 주문

    보통 라우터는 ISP(인터넷 접속서비스 업체)측에서 임대해 주는데 56K 호스트접속방식의 경우 워낙 월 사용료가 저렴하기때문에 한국통신에서조차도 라우터를 임대해 주지 않습니다. 56K 이상 속도의 LAN접속 전용선이어야 라우터를 임대해 줍니다. 라우터는 56K전용선의 경우 월 88,000원 정도의 임대료를 받습니다. 어쨋든 56K 호스트접속에서는 라우터를 가입자가 직접 사야 합니다. 그런데 여기에 맞는 라우터가 한가지밖에 없습니다. 바로 인텍정보기술(02-553-0707 허성)에서 수입판매하는 라우터인데, 120만원(설치비 15만원) 정도 합니다. 이 라우터는 일반적인 라우터로도 사용되지만, 56K 호스트접속에는 이 라우터만 됩니다. DSU는 한국통신에 전용선을 신청할 때 임대하겠다고 선택하시면 되는데 임대료가 월 8,000원입니다.

  3. 각 PC의 인터넷 접속 환경을 갖추기
    인터넷에 연결하고자 하는 모든 컴퓨터에서 다음과 같이 작업합니다.

    1. 제어판에서 네트워크를 더블클릭한다.
    2. 추가버튼을 누른다.
    3. 프로토콜을 더블클릭한다.
    4. 제조업체:Microsoft, 네트워크 프로토콜:TCP/IP 를 선택하고 확인, 취소, 네트워크 등록정보 화면까지 돌아온다.
    5. TCP/IP가 설치되었을 것이다. TCP/IP 혹은 TCP/IP -> NE2000호환 이렇게 되어 있는 요소를 더블클릭한다.
    6. IP주소에서 '할당된 IP주소 사용'을 선택하고 IP주소에 200.200.200.1이라고 기입한다. 나머지 24대의 다른컴퓨터에도 200.200.200.2 부터 200.200.200.25까지 차례로 각각 IP주소를 지정한다. 서브네트마스크는 모두 255.255.255.0로 지정한다.
    7. 게이트웨이에서 새 게이트웨이에 200.200.200.254라고 쓰고 추가버튼을 누른다.
    8. DNS구성에서 'DNS사용'을 선택하고, 호스트에는 컴퓨터이름을, 도메인에는 kornet.nm.kr을 쓴다. 찾을 DNS서버주소에는 168.126.63.1을 입력하고 추가, 164.124.101.2를 입력하고 또 추가를 누른다. '확인'- '확인' - 시스템 재시작
      이때 Windows 95 CD가 CD-ROM드라이브 혹은 네트워크상에 들어 있어야 한다.

  4. 전화국에서 사람이 와서 전용선을 잡고 DSU를 연결한 후 선로시험을 합니다.

    전용선이라는게 특별히 굵은 선이 아닙니다. 그냥 우리 가입자측의 건물까지 들어온 전화선 중에서 잡음없이 품질이 좋은것으로 4가닥(일반 전화는 두가닥을 사용하지요)을 뽑아내어 DSU에 연결하는 것입니다. 그 직원에게 특별히 깨끗한 선으로 잡아달라고 부탁해야 합니다. 그래야 전봇대에서부터 좋은 선으로 결선해 주니까요. DSU에 전화선을 연결한 후 개통시험을 하게 되고, 개통이 되면 전화국 직원은 확인서명을 받고 돌아갑니다. 지금부터 매월 21만원 전용선 사용료와 8,000원의 DSU임대료가 부과됩니다. 그러니 한시라도 빨리 라우터를 달아서 사용해야겠지요. 라우터를 주문한 업체에 전용선 개통사실을 통보하면 즉시 직원이 와서 직접 설치하고 셋팅해 줍니다. 이 직원에게 위와 같이 각 PC에서 셋팅을 해 놓았다고 말씀드리세요.

자세한 것은 개별적으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끝.



 

    사회복지정보원